• 북마크

새싹의정보통

[종합] '고속도로 사망 배우' 故 한지성 남편, "사고 당일 음주했다"

본문

4a69d53f95776f53e775e8c00b9274a5_1557429670_4638.jpg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로 숨진 배우 故 한지성씨와 동석했던 남편이 사고 당일 지인들과 음주한 사실이 확인됐다.

경기 김포경찰서는 한씨의 남편 A씨가 경찰 조사에서 “사고 당일 영종도의 주점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셨다”고 진술했다고 9일 밝혔다.

다만 A씨는 숨진 한씨의 음주 여부에 대해서는 “보지 못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한씨의 사인을 밝히기 위해 시신 부검을 의뢰한 상태다. 한씨의 부검 결과가 나오면 한씨의 음주 여부를 확인할 수 있으며 시간은 2~3주 가량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경찰 관계자는 "통상 음주여부를 확인하기 하기 위해 동승자인 A씨를 음주측정한 것"이라며 "A씨가 음주운전을 했다는 증거는 현재까지 없다"고 말했다.

앞서 한씨는 지난 6일 오전 3시 52분께 김포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에서 2차로에 차를 세운 뒤 밖에 나왔다가 지나던 택시와 승용차에 연이어 치여 숨졌다.

경찰 조사 과정에서 A씨는 “화장실이 급해 차를 세우고 인근 화단에 볼일을 보고 왔더니 사고가 발생했다”고 진술했다. 갓길이 아닌 2차로에 차를 세운 경위에 대해서는 “모르겠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이 차량 블랙박스를 확인한 결과 한씨는 A씨가 하차한 후 10여초 뒤 트렁크 쪽으로 걸어갔다. 

이후 몸을 숙여 몸을 좌우로 비트는 동작을 한 뒤 사고를 당했다.

YTN이 공개한 사고 목격 차량의 블랙박스 영상에는 목격자가 한씨로 보이는 여성이 토를 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한씨를 치어 숨지게 한 혐의(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로 택시기사 B(56)씨와 올란도 승용차 운전자 C(73)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다.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7 건 - 1 페이지
제목
운영자새싹 143 3 0 2019.03.18
운영자새싹 449 0 0 2019.05.19
운영자새싹 121 0 0 2019.05.10
운영자새싹 127 0 0 2019.05.03
운영자새싹 105 0 0 2019.04.25
운영자새싹 101 0 0 2019.04.19
운영자새싹 141 0 0 2019.04.11
운영자새싹 118 0 0 2019.04.09
운영자새싹 105 0 0 2019.04.04
운영자새싹 113 0 0 2019.04.03
운영자새싹 180 0 0 2019.03.31
운영자새싹 81 0 0 2019.03.30
운영자새싹 131 0 0 2019.03.27